• 최종편집 : 2018.12.20 목 01:20
HOME 전체기사 스포츠종합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국가대표 지원 이어져- 26일 발대식에서 의족, 이동 차량 등 후원 물품 전달식 개최 -
김지선 기자 | 승인 2017.10.26 21:28
26일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에서 개최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국가대표 발대식에서국가대표 선수단 후원물품 전달이 이뤄졌다.

26일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이명호) 이천훈련원에서 개최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국가대표 발대식’에서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는 기업 및 기관의 후원 물품 전달식이 진행됐다.

오토복코리아헬스케어(대표이사 박동현)가 스노보드 선수, 아이스하키 정승환(31, 강원도청)에게 1억 원 상당의 스포츠 의족, 노르딕스키 신의현(37, 창성건설)에게 3천만 원 상당의 트레이닝용 스포츠의족을 지원했다. 하지 절단으로 장애를 입은 후 달려 본 적이 없는 선수들은 ‘치타 풋’이라 불리는 트레이닝용 스포츠의족을 착용하고 달리기를 할 수 있게 되고 체력 훈련을 통한 경기력 향상에도 큰 도움을 받게 되었다.

오토복코리아헬스케어는 지난 6월 19일 대한장애인체육회와 장애인스포츠선수 경기력 향상을 위한 용기구 후원, 장애인스포츠 장비 관련 최신기술 공유 및 전문서비스 제공, 장애인스포츠 발전을 위한 공동사업 개발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공식 후원사인 오토복은 1988 서울패럴림픽대회부터 장애인스포츠 기술지원 후원사로 활동했으며 2018 평창패럴림픽 중에는 경기장에 지원서비스센터를 운영해 전 세계 선수의 보조기구, 휠체어 등을 무상 수리 지원할 예정이다.

장애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설립된 사회복지법인 따뜻한 동행(상임이사 이광재)은 휠체어컬링 국가대표 팀에게 경기 중 작전 시간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1,400만원 상당의 무선 송수신 장비를 지원했으며 아이스하키 최광혁(30, 강원도청)에게는 1,700만원 상당의 스포츠의족을 지원했다.

또한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사장 카허 카젬)은 노르딕스키 신의현과 원유민(29)에게 2,500만원 상당의 승합차를 각각 지원한다. 이 두 선수들은 그간 휠체어와 종목 특성상 부피가 큰 노르딕스키 장비를 이동하는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김지선 기자  119@hkdnews.kr

<저작권자 © 한국장애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84 국민투데이 |  대표전화 : 1600-6426  |  팩스 : 031-252-4001
등록번호 : 경기 아 51259  |  대표·발행인 : 이현준  |  편집인 : 이귀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귀선
Copyright © 2018 한국장애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119@hkdnews.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