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8 일 23:10
HOME 전체기사 문화/예술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단 제3회 정기연주회”개최
안순원 기자 | 승인 2019.11.19 11:27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 김수은 성삼의 베로니카 수녀)은 11월 15일(금) 15시 광명시청소년수련관 대공연장에서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단 제3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지휘자 : 신봉주)’는 2008년 ‘엔젤 챔버 오케스트라’로 창단되어  2016년 중국 북경 공연, 2017 다소니 예술단 오페레타 공연 등 총 228회의 수 많은 공연경력을 자랑하며, 올 해에는 제 10회 경기도장애인음악제 ‘경기도 의장상’과 제 3회 GMF ‘우수상’을 수상한 실력 있는 오케스트라단이다. 현재 16명의 발달장애인과 1명의 시각장애 단원이 함께하고 있다.

올 해 정기연주회는 김영진 단원의 녹턴 20번-쇼팽 피아노 연주로 막을 열었다. 연주는 비바람이 부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객석을 가득 메워준 관객들의 마음을 녹이기에 충분했으며, 연이어 아이네 클라이네(현악 오중주)는 챔버의 다양한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송영주, 이성민 단원의 솔로연주와 어우러지는 합주는 다가오는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는 연주가 되었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17명 단원 중 15명의 단원이 직업예술가로 성장한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를 롤모델로 두고 있는 장애 유소년 오케스트라단인 ‘LUMEN 챔버 오케스트라’가 협연을 진행해 더욱 뜻 깊었다. 협연곡은 ‘I Love you so’, G.F Hendel의 ‘Cristmas Tranditions’ 4곡이었다.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는 선배로서의 안정적인 연주를 들려주었으며  LUMEN 챔버 오케스트라 12명의 단원들은 선배들의 연주에 맞춰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마지막 곡은 올 해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에게 큰 결실을 맺게 해준 ‘Beethoven Virus’였으나,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Over the rainbow’가 앵콜곡으로 마지막을 장식했다.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단은 이번 정기연주회에서 오로지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만의 매력적인 음악 색깔을 공연을 통해 나타내었고, LUMEN 챔버 오케스트라단과의 음악적 호흡도 성공적으로 이루어냈다.

정기연주회를 관람한 윤OO씨는 “평소에 밖에서 보던 발달장애인의 낯선 모습과는 달리 악기를 연주하는 멋진 모습을 보니 장애인에 대해 다르게 보인다. 장애인도 좋아하는 것을 하며 자신의 꿈을 이루어 나가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니 내게도 좋은 자극이 되었다. 앞으로도 열심히 응원하고 싶다.”고 전했다.

앞으로도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는 끊임없이 장애예술가를 위한 소질과 역량을 개발해나가며, 자신들의 꿈을 사회에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의 눈부신 성장이 기대된다.

안순원 기자  119@hkdnews.kr

<저작권자 © 한국장애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 광고안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84 국민투데이 |  대표전화 : 0505-306-1515  |  팩스 : 031-252-4001
등록번호 : 경기 아 51259  |  대표·발행인 : 이현준  |  편집인 : 이귀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귀선
Copyright © 2019 한국장애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119@hkdnews.kr
Back to Top